UPDATED. 2020-04-09 16:11 (목)
한은숙 교정원장/ 상생·평화·하나의 세계 실현
한은숙 교정원장/ 상생·평화·하나의 세계 실현
  • 한은숙 교정원장
  • 승인 2017.01.06
  • 호수 18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유년 신년사
▲ 한은숙 교정원장
희망찬 정유년 새해가 밝았습니다.

경산 종법사께서는 새해 첫 아침 '내 마음에 공들이고, 그 일 그 일에 공들이고, 만나는 모든 사람에게 공들이자'는 말씀으로 우리들의 공부 길을 밝혀주셨습니다. 거친 원석이 아름다운 보석이 되기 위해서는 세공사의 부지런한 손놀림이 있어야 하듯 부처가 되기 위해서는 쉬지 않고 오래오래 공들이는 정진이 뒷받침되어야 합니다. 우리 모두 신년법문을 마음에 새기고 정진 적공하여 모든 인류가 부처로 진급하고 평화안락한 세계를 이루는 새해가 되기를 심축합니다.

우리는 지난 해 원불교100주년기념대회를 통해 헌신과 열정으로 이룬 100년의 거룩한 성업을 축하하고, 새로운 2세기 결복 교운을 힘차게 열어갈 것을 다짐했습니다. 신성과 정성으로 함께 해 주신 모든 분들께 깊은 감사를 드립니다.

101년 교정원에서는 '행복한 정신개벽 공동체 구현과 원불교 2세기 결복교운 기반조성'을 위한 교화구조혁신, 교역자제도개선, 재정기반확립, 대사회불공, 정신개벽실천운동의 핵심과제를 실현하고자 각종 역점사업을 추진했습니다. 이에 102년에는 그 동안의 성과를 바탕으로 핵심 정책이 차질없이 구현될 수 있도록 힘쓰는 한편 교역자 역량강화와 교화구조개선, 미래형교화모형개발과 정신개벽 서울선언문 실행을 위한 방안을 마련하여 '상생의 세계, 평화의 세계, 하나의 세계'를 실현해 가도록 노력하겠습니다.

지금 교단은 지난 100년의 성과를 바탕으로 세계주세교단 건설이라는 사명과 마주한 중요한 시기로 미래교단을 이끌 인재발굴에 대한 전교단적 관심과 노력이 절실히 요청되며 교정원에서는 인재발굴 기반조성, 간사공교육제도 정착 등의 정책들을 적극적으로 추진해 갈 것입니다.

요즈음 우리 사회는 심각한 불신과 혼란을 겪고 있습니다. 현 시국을 극복하려는 국민들의 간절함은 촛불을 통해 성숙한 시민문화를 만들어 가고 있습니다. 이러한 때 일수록 종교인들의 역할이 중요합니다. 지금 우리 사회가 겪고 있는 혼란과 시련이 우리 모두의 깊은 성찰 속에 어변성룡의 국운을 열어가는 큰 전환점이 되도록 더 참회하고, 종법사님의 법문을 깊이 받들고 실천하여 우리 스스로 정신개벽을 실현하고 확장해 나가야겠습니다.

또한 세계적으로 제4차 산업 혁명시대를 맞이하여 "물질이 개벽되니 정신을 개벽하자"는 개교 표어를 상생, 평화, 하나의 개벽운동으로 실행하여 사람이 존중받는 사회, 신뢰의 사회, 사회적 약자가 보호받는 사회,서로를 배려하는 상생의 건강한 사회가 되도록 우리 함께 노력합시다.

원기102년 새해에도 모든 분들의 건강을 기원하오며, 가정 가정에 법신불 사은의 은혜와 위력으로 복과 지혜가 충만하시길 심축드립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