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3-30 09:29 (월)
한 사람 한 사람이 소중합니다
한 사람 한 사람이 소중합니다
  • 김성효 감찰원장
  • 승인 2018.01.04
  • 호수 187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성효 감찰원장
김성효 감찰원장

온 천하에 가득한 축복의 새 기운과 함께 원기103년 새 날이 밝았습니다. 지금 세상은 밝고 은혜로운 상생의 시대를 열어가고 있습니다. 그러나 아직 지구촌 곳곳에는 투쟁과 증오·미움으로 고통 받는 동포들이 평화를 고대하고 있고, 4차 산업혁명이 가져올 변화에 기대와 우려를 함께 가지고 있습니다. 물질의 화려함 속에서 오히려 외로움과 고통으로 방황하는 인류에게 우리 교법의 가치가 잘 구현되어 삶의 이정표가 되고 희망이 되도록 노력해야 할 시기입니다.
경산종법사께서는 신년법문으로 '나를 이기는 훈련으로 대자유인, 매사에 은혜를 발견하는 대보은인, 낙원 세계를 개척하는 대불공인이 되자'고 밝혀주셨습니다. 법문을 받들어 실천하고 체험이 깊어지면 확신이 서지고 우리 삶이 법열로 충만하여 행복해질 것입니다. 실천을 통해 무궁무진한 위력과 능력, 은혜가 나타날 것입니다. 스승님의 법문을 마음 깊이 표준삼고 적공해 이 시대 어둠을 물리치고 일원세계 주인이 되어 갑시다.

또한 올해는 변화와 희망을 향한 일들이 많은 해입니다. 세계인들의 겨울 축제인 평창동계올림픽·패럴림픽의 성공적인 개최로 모든 인류가 하나 되고 평화 공동체로 성숙해가길 염원하며, 지혜롭고 공심 있는 지도자들이 많이 나와 교단과 세상이 한 걸음 더 진급하고 발전하기를 염원합니다.
아울러 감찰원에서는 3년마다 실시하는 특별미행상 시상을 통해 교법을 실천해 무상의 공덕을 쌓아 온 교도님들을 귀감 삼는 축하잔치가 예정되어 있습니다. 그동안 강조해온 법치교단 운영, 서원정신 실현, 행복공동체 조성을 목표로 교단 곳곳을 살펴 감찰기능이 바로 서도록 노력하겠습니다.
이 모든 일의 중심에는 사람이 있습니다. 한 사람의 마음이 결심할 때 진리가 움직입니다. 우리 스스로 그 주인이 되어 결복교운을 열어 갑시다. 신념으로 가득한 담대한 기상과 적공 또 적공의 결심으로 무술년 새 날을 열어가기를 기원합니다.

[제1873호/2018년1월5일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