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9-10 15:06 (화)
〈대종경〉 법문/ 공도사업에 힘쓰는 사람
〈대종경〉 법문/ 공도사업에 힘쓰는 사람
  • 그림·박은선 작가
  • 승인 2018.01.17
  • 호수 187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종사 말씀하시기를

"과거에는, 자기의 재산은 다소를 막론하고 자기가 낳은 자손에게만 전해 주는 것으로 법례를 삼았지만,

돌아오는 세상에는 남은 재산은 일반 사회를 위하여 교화·교육·자선 등 사업에 쓰는 사람이 많을 것이니라."

(<대종경> 전망품 28장)

/강남교당

[2018년 1월19일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