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9-20 11:32 (금)
뵙고 싶은 스승님-추모의 달, 6월을 맞으며
뵙고 싶은 스승님-추모의 달, 6월을 맞으며
  • 조원오 교무
  • 승인 2018.06.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뵙고 싶은 스승님 둥그신 그 얼굴
그리움은 파도처럼 밀려옵니다.

오시는 발길 따라 거울에 비춰질까 
내 마음에 빈 거울을 걸어둡니다.

스승님 그 얼굴 꿈에서 뵙게 될까
스승님 그 모습 거울에 비춰질까
스승님 목소리 바람결에 들려올까


유월이 오면 뵙고 싶은 우리 스승님 
은하수 물결위에 편지를 띄웁니다.
   
바람결에 듣고 싶은 스승님 목소리
출렁이는 파도소리에 실려서 올까 
   
그리움 한가득 뵙고 싶은 스승님 
꿈에라도 부디 바람 따라 오소서
그 모습 잠시 거울에 비춰주소서.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