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8-08-20 17:45 (월)
〈대종경선외록〉 '자네 마음속 보물이 있구나'
〈대종경선외록〉 '자네 마음속 보물이 있구나'
  • 그림·박은선 작가
  • 승인 2018.08.08
  • 호수 1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 과객에게 밥을 차려 주었더니 상에서 먹지 아니하고 밥을 싸가지고 외처로 나가서 먹었다. 대종사 그 이유를 물으시었다. 과객이 대답하였다. "제 몸에 무서운 전염병이 들었사오니 제가 지나간 후에 이 대중 중에 좋은 것은 못 남길지언정 몹쓸 병을 남겨 주고 가서야 되겠나이까." 대종사 들으시고 보물을 얻은 듯이 기뻐하시며 그 사람을 무수히 칭찬하셨다.  (제생의세장 14절)

/강남교당

[2018년 8월10일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