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2-21 15:56 (금)
원불교 제15대 종법사 전산 김주원 원정사 선출
원불교 제15대 종법사 전산 김주원 원정사 선출
  • 나세윤
  • 승인 2018.09.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234회 임시수위단회서 종법사 선거
영모전 봉고, 성탑 참배 후 종법원 찾아
전산 김주원 원정사가 영모전에서 봉고기도를 올리고 대중에게 손을 흔들어 인사하고 있다. 
전산 김주원 원정사가 제15대 종법사로 선출되자 중앙총부 원음각 개벽대종 33타가 울렸다.
전산 김주원 원정사가 제15대 종법사로 선출되자 중앙총부 원음각 개벽대종 33타가 울렸다.
신임 전산 김주원 종법사와 수위단원들이 성탑 앞에서 기도하고 있다. 

전산 김주원 (70·田山 金主圓) 원정사가 원불교 제15대 종법사로 피선됐다. 임기 6년의 새 종법사는 소태산 대종사와 정산종사, 대산종사, 좌산상사, 경산종법사를 이어 교단을 새롭게 이끌게 된다. 18일 신임 수위단원들은 중앙총부 법은관 수위단회 회의실에서 김성효 임시의장의 주재로 교단 제3대 제3회 후반기 첫 수위단회를 열어 전산 김주원 종법사를 선출했다. 전산 김주원 종법사 당선자가 확정되자, 중앙총부는 33번의 개벽대종 타종으로 새 주법의 탄생을 알렸다. 

새 종법사 당선인과 새 수위단원들은 대종사 성탑-정산종사 성탑-대산종사 성탑-구 종법원을 참배한 뒤 경산종법사에게 당선 인사를 했다. 종법사 이·취임식인 대사식은 11월4일 중앙총부에서 거행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