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8-12-13 13:03 (목)
청년들 소통 공부, 빨간불 켜기로 시작하자
청년들 소통 공부, 빨간불 켜기로 시작하자
  • 이은전 기자
  • 승인 2018.11.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산울산교구 청년불공파티
문현석 교무 초청, 그맘때

[원불교신문=이은전 기자] 청년들에게 실생활에서 즐겁게 선하고 불공하는 방법을 지속적으로 제공해오고 있는 부산울산교구 청교협이 문현석 교무를 초청해 미술치료 강좌를 실시했다.

24일 대신교당 대각전에서 열린 청년불공파티는 ‘그맘때(그림이 맘을 만날 때)-소통편’을 주제로 40여 명의 대학생, 청년들과 함께 진행됐다. HTP 검사(집·나무·사람 그림)로 자신의 심리상태 해석으로 접근하며 동기부여한 뒤 일상생활에서 상대방과의 경계 공부를 어떻게 할 것인지를 연마해보는 시간을 가졌다.

금정교당 박찬욱 청년은 “재치있는 강의로 만나는 마음공부, 그림으로 자신의 심리 파악해보기 등 새롭고 유용한 공부였다”며 “짜증날 때, 소통이 안될 때 오늘 배운 ‘그린라이트 톡’을 활용해보겠다. 유튜브에서 문현석 교무님 강의를 더 찾아보고 싶다”고 소감을 전했다.

부산울산교구 올해 청년불공파티는 문현석 교무가 초청돼 미술치료로 접근했다. 청년들이 그림을 그려 자신의 심리상태를 해석해보며 신기해했다.
부산울산교구 올해 청년불공파티는 문현석 교무가 초청돼 미술치료로 접근했다. 청년들이 그림을 그려 자신의 심리상태를 해석해보며 신기해했다.
부산울산교구 올해 청년불공파티는 문현석 교무가 초청돼 미술치료로 접근했다. 청년들이 그림을 그려 자신의 심리상태를 해석해보며 신기해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