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9-10 15:06 (화)
다문화가정·북한이탈주민에게 은혜 확산
다문화가정·북한이탈주민에게 은혜 확산
  • 한울안통신
  • 승인 2019.04.18
  • 호수 19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교구 봉공회 김치나눔
700개 가구 3,036㎏ 전달
서울교구 봉공회가 9일 어려운 이웃과 지역사회에 은혜의 김치 나눔을 펼쳤다.

대각개교의 달, 서울교구 봉공회가 어려운 이웃과 지역사회에 은혜의 김치 나눔을 펼쳤다. 9일 열린 김치 나눔은 겨울 김장김치가 소진되는 봄철, 사람들의 기운을 북돋아주는 새 김치로 지역사회에 배달됐다. 올해 김치 나눔은 총 3,036㎏으로 3㎏, 5㎏ 박스 단위로 포장해 700상자가 전달됐다.  

원불교소태산기념관 신축공사가 4월말 완공을 앞두고 있어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서울교당 앞마당에서 열렸다. 몇몇 봉공회원들은 오전6시부터 나눔 현장을 찾아 설치를 하고, 9시부터 원용희 서울교구 봉공회장과 임원들이 김치 포장을 시작했다. 

총 700박스의 김치는 동작구청에 100상자, 다문화가정·북한이탈주민에게 50상자가 전달되고 나머지는 각 교당을 통해 지역사회에 대각개교절 은혜 나눔으로 쓰였다. 올해는 특별히 강원교구 군교화 교당에도 나눔을 실천했다.  

서울교구 원용희 봉공회장은 "전국에서 대각개교절을 맞아 다양한 은혜 나눔을 실천하는데, 각 교구 봉공회에서 나누는 김치는 봉공회원들이 손수 만든 음식이라 의미가 깊다. 서울교구도 내년부터는 다시 김치를 직접 담가 전달할 예정이다"며 "이번에 나눈 도미솔식품 김치는 해남에서 숙성된 맛 좋은 배추로 담근 제품이다. 많은 분들이 드시고 힘냈으면 한다"며 추운 날씨에 수고해준 봉공회원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한편 서울교구 봉공회는 지난 6일~8일 강원도 고성에서 산불로 인해 피해를 입은 이재민들을 찾아 발 빠른 밥차 봉사를 실천해 아름다운 봉공인의 모습을 보여줬다.

서울교구 봉공회가 9일 어려운 이웃과 지역사회에 은혜의 김치 나눔을 펼쳤다.
서울교구 봉공회가 9일 어려운 이웃과 지역사회에 은혜의 김치 나눔을 펼쳤다.

[2019년 4월19일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