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9-19 14:20 (목)
서툴지만 챙기고 알아차리는 마음 훈련
서툴지만 챙기고 알아차리는 마음 훈련
  • 정성헌 기자
  • 승인 2019.08.16
  • 호수 19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원교구 어린이 여름훈련
'우리가 마음공부 핵인싸!'
강원교구가 '우리가 마음공부 핵인싸! 주인공은 나'를 주제로 5일~7일 어린이 여름훈련을 진행했다.
강원교구가 '우리가 마음공부 핵인싸! 주인공은 나'를 주제로 5일~7일 어린이 여름훈련을 진행했다.

[원불교신문=정성헌 기자] 강원교구가 '우리가 마음공부 핵인싸! 주인공은 나'라는 주제로 5일~7일 어린이 여름훈련을 진행했다.

강남교당과 하비오워터파크에서 진행한 이번 훈련은 어린이들이 좋아하는 물놀이와 함께 '마음 알아차리기' 유무념에 중점을 뒀다. 참가한 어린이들은 핵인싸그램, 마음 디자이너, 마음일기, 염불, 좌선, 요가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통해 자신의 마음을 알아갔다. 또 걷기, 인사 잘하기, 신발 정리 등 공동유무념을 함께 정하며 대중속의 질서와 절제를 익혀나갔다.

춘천교당 강태호 어린이는 "이번 훈련에서 여러 친구들을 만날 수 있었던 점이 가장 기분이 좋았다"며 "생활속에서 마음을 챙기는 게 신발 정리부터 시작된다는 점을 알게 돼 기쁘다"고 소감을 전했다.

강원교구에 올해 첫 청소년교화협의회가 구성된 이후 처음 갖는 이번 어린이 여름훈련은 청소년 담당교무들의 남다른 열정이 깃들어 있는 훈련이었다.

평창교당 이법은 교무는 "청소년 담당교무들이 모여 적극적인 의견과 소통으로 프로그램 하나하나를 계획했다"며 "특히 양원석 강원교구장도 어린이 훈련이지만 교화 현장의 연속성이 이어질 수 있어야 한다는 점을 강조했다. 2박3일동안 아이들은 점차 훈련에 적응하며 신발은 신발장에, 쓰레기는 쓰레기통에 마음을 챙기는 법과 자신의 감정을 알아차려가는 법을 서툴지만 배워나갔다"고 말했다.
 

[2019년 8월16일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