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1-14 16:36 (목)
평화경제 위한 교류협력2.0시대 준비
평화경제 위한 교류협력2.0시대 준비
  • 유원경 기자
  • 승인 2019.08.28
  • 호수 19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단법인 한반도평화경제포럼
초대이사장 정인성 통일부원장
한반도경제포럼 이사장 정인성 통일부원장이 창립세미나에서 환영사를 전하고 있다.
한반도경제포럼 이사장 정인성 통일부원장이 창립세미나에서 환영사를 전하고 있다.

[원불교신문=유원경 기자] 사단법인 한반도평화경제포럼이 20일 서울 여의도 전경련 컨퍼런스센터에서 창립세미나를 개최했다. '신한반도체제, 평화경제의 비전과 민관 거버넌스'를 주제로 한 이번 세미나는 기업과 정부, 학자가 함께하는 민관 거버넌스를 통해 평화가 경제가 되는 '교류협력 2.0 시대'를 열어가기 위한 도약이다. 

한반도평화경제포럼 이사장인 정인성 통일부원장(한국종교인평화회의 남북교류위원장)은 "여러 난관에도 불구하고 대립과 갈등을 넘어서 한반도와 동북아의 새로운 질서체제인 신한반도 체제가 도래할 것이다. 문재인 대통령은 8.15경축사 이전부터 여러 차례에 걸쳐 평화경제를 주창했다"며 "평화경제란 평화로운 한반도에서의 경제의 혁신적 성장과 자유로운 경제활동, 경제이익의 민족적 공유, 남북경제의 동시 발전, 세계경제의 새로운 허브 창출 등을 그 내용으로 하고 있다고 생각한다. 한반도평화경제포럼은 한반도 경제의 미래인 '교류협력 2.0시대'를 준비하고 있다"고 환영사를 전했다.

올해 초 설립된 '한반도평화경제포럼'은 민과 관이 북한의 경제를 발전시키며, 실질적으로 우리 경제에 이익이 되는 길을 모색하며 준비된 단체다. 경제인회원과 북한 전문가들로 구성된 '한반도평화경제포럼'에 정인성 통일부원장이 초대 이사장을 맡게 됐다. 

[2019년 8월30일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