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2-05 14:42 (목)
신록의 밤 수놓은 아름다운 하모니
신록의 밤 수놓은 아름다운 하모니
  • 남세진기자
  • 승인 2004.05.28
  • 호수 12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바다원음청소년오케스트라 창단기념음악회
문화접근으로 청소년교화 중심 역할 전망
▲ 바다원음청소년오케스트라 창단기념 가족음악회가 23일 금곡청소년수련관에서 열려 참석한 대중들에게 아름다운 선율의 하모니를 선사했다.
바다원음청소년오케스트라(이하 청소년오케스트라) 창단기념 가족음악회가 23일 금곡청소년수련관에서 열려 참석한 대중들에게 아름다운 선율의 하모니를 선사했다.

금곡청소년수련관(관장 김순익) 주최로 열린 이날 공연에서 청소년오케스트라는 오페라 보헤미아의 처녀 가운데 ‘I Dreamt I Dwelt in Marble Halls’, 영화 스팅의 주제곡 ‘The Entertainer’, 영화 여인의 향기 삽입곡 ‘Por Una Cabeza’를 훌륭히 연주해 대중의 큰 박수를 받았다.

또한 이날 공연에는 바다원음어린이합창단이 출연해 ‘노래는’ 등을 깜찍한 율동과 함께 선보여 환호를 받았으며 ‘Singing in the Rain’ 등 선생님과 함께 하는 무대로 화기로운 분위기를 더했다.

이번에 창단된 청소년오케스트라는 금곡청소년수련관에서 운영중인 유아예체능단, 초등꿈나무체능단, 바다원음어린이합창단과 함께 향후 예체능을 통한 청소년교화의 중심이 될 전망이다.

김 관장은 “앞으로 준비중인 청소년무용단(가칭)까지 구성되면 음악과 무용을 아우르는 종합예술단으로서 문화교화의 큰 힘이 될 것”이라 말해 다양한 문화적 접근을 통한 청소년교화의 뜻을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