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2-14 10:49 (금)
고흥교당 소록도 한센인 돕기 하루 찻집
고흥교당 소록도 한센인 돕기 하루 찻집
  • 육관응
  • 승인 2008.12.19
  • 호수 14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계 각국 양초 공예 전시 아울러
이운숙 교무가 한센인 돕기 하루 찻집을 위해 준비한 세계각국 양초 공예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이운숙 교무가 한센인 돕기 하루 찻집을 위해 준비한 세계각국 양초 공예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광주전남교구 고흥교당이 제1회 소록도 한센인 돕기 하루 찻집을 열어 주위를 훈훈하게 하고 있다. 교당 여성회와 봉공회 주관으로 14일 오전 11∼오후 5시에 열린 이번 하루 찻집 메뉴는 호박죽, 유자차, 생강차, 녹차, 커피, 홍차 등. 이날 아프리카, 뉴욕, 두바이 등 10여개국에서 수집한 세계각국 양초 공예 전시도 호응을 얻었다.

이운숙 교무는 "소록도 한센인 돕기는 18년째 지속되어 온 사업이다"며 "소록도 사람들의 아프고 슬픈 과거를 보듬고 더불어 사는 내일을 위해 이번 행사를 열게 됐다"고 말했다.

한편 고흥교당은 8일 유자 판매 이익금 중 일부를 고흥여중, 고흥중, 고흥군 급식비에 각 1백만원씩을 전달했다. 이에 앞서 교당 교도들은 열흘동안 새벽 5∼6시에 교당에 나와 유자 씨 바루기와 썰기 등을 통해 만든 2천여 병을 판매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