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8-02-20 14:22 (화)
안암교당, 7일간의 출가여행
안암교당, 7일간의 출가여행
  • 강법진 기자
  • 승인 2018.01.18
  • 호수 187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산성지 성적지, 구인봉 순례
출가위, 대종경 선외록 특강 등
안암교당이 영광 국제마음훈련원에서 14일~20일 일주일간의 출가여행을 진행한다.
안암교당이 영광 국제마음훈련원에서 14일~20일 일주일간의 출가여행을 진행한다.

서울교구 안암교당이 영산성지로 7일간의 출가여행을 떠났다. 올해로 11회째를 맞이한 이번 출가여행은 안암교당이 자신있게 내놓은 심화반 정기훈련이다. 11과목 중심의 정기훈련을 기본하되, 특강과 경전공부, 성적지 순례를 강화해 공부인의 방향로를 알게 했다.

14일~20일 영광 국제마음훈련원에서 진행되는 출가여행은 첫날 익산성지에서 종법사 신년하례를 시작으로 영산성지에서 결제식, 김일상 교무(원창학원 이사장)의 특강 '인생과 관', 안암교당 김제원 교무의 <대종경 선외록> 공부 및 영산성지 성적지와 구인봉 순례, 강연으로 짜여졌다. 특히 아침 좌선 외에도 식사 전, 잠들기 전에 이뤄지는 '요가 염불 선'에 입선인들의 호응이 높았다.  

새벽 좌선부터 취침 전 일기기재까지 출가 수도인의 일과를 준수하는 출가여행은 나를 비우고 참 나를 찾는 과정의 연속이다. 특히 선객들의 호응이 좋은 두 교무의 특강은 수도인의 구경처인 출가위의 심법을 안내하고, 대종사의 심경을 알 수 있는 선외록 상황법문으로 법의 훈증을 깊게 했다.

훈련에 참석한 양도인 교도는 "김일상 교무님의 특강은 전무출신의 삶을 엿볼 수 있는 좋은 시간이었다. 대단한 신성으로 일관했음에도 '나는 아직도 반타작 밖에 하지 못했다. 내생에 와서 (전무출신을) 더 하고 싶다'고 말해 놀랐다"며 "평소 교법은 좋은데 막상 하려고 하면 잘 안 됐는데 하나씩 잡고 교법대로 해 나가면 자신도 모르게 부처를 이룰 수 있다는 문답감정을 받고 위안이 되고 표준이 잡혔다"며 중반쯤 흘러온 훈련소득을 전했다. 

안암교당이 영광 국제마음훈련원에서 14일~20일 일주일간의 출가여행을 진행한다.
안암교당이 영광 국제마음훈련원에서 14일~20일 일주일간의 출가여행을 진행한다.

[인터넷 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