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9-20 14:25 (금)
안세명 교무의 법문편지 20. '철이 나나 봅니다'
안세명 교무의 법문편지 20. '철이 나나 봅니다'
  • 안세명 교무
  • 승인 2019.06.05
  • 호수 19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제서야 철이 나나 봅니다.

그 일 그 일 마음을 멈추고,
온전한 생각으로 취사하는 공부에
철이 나나 봅니다.
이 얼마나 절대의 수행길인가요.

이제서야 철이 나나 봅니다.

한 경계 한 경계마다
은혜 입은 내역을 깊이 느끼고 알아서
원망할 일을 감사함으로써 
보은하는 공부에 철이 나나 봅니다.
이 얼마나 절대의 신앙길인가요.

오직 절대일심, 절대감사로
절대불공할 뿐입니다.

대산종사 말씀하십니다.

"은혜를 아는 것도 철이 들수록 달라진다.

어렸을 때는
어머니의 젖과 과자를 은혜로 알고,
조금 자라면 부모의 은혜를 알게 되며,
더 크면 국가와 세계의 은혜를 알게 된다.

그러나 더 큰 사람이 되면
진리에 철이 나서
사은(四恩)의 큰 은혜를 발견하게 된다.

큰 은혜를 발견하여
보은하는 사람 일수록 대인(大人)이다."

감사합니다. 행복합니다.

 

 [2019년 6월7일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