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2-05 14:42 (목)
“약속의 땅 보스턴, 일원의 법음 크게 울리다”
“약속의 땅 보스턴, 일원의 법음 크게 울리다”
  • 안세명
  • 승인 2019.10.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스턴 17년 개척, 봉불식 성황
영육쌍전·감사생활 미래 영성 키워드
식전 공연: African Healing Dance by Wyoma, founder of African Healing Dance
식전 공연: African Healing Dance by Wyoma, founder of African Healing Dance
촛불점화 (Candlelight Ceremony)  / 성기윤 미주동부교구장,  김현오 교무, 박제명 교무
촛불점화 (Candlelight Ceremony) / 성기윤 미주동부교구장, 김현오 교무, 박제명 교무

17년, 한결같은 개척일념이 미주교화의 거목을 키워가고 있다. 보스턴교당은 원기88년(2003) 4월27일, ‘작은 거인(Little Giant)’으로 불리는 백상원 초대교무와 김현오 교무가 부엌과 거실을 튼 협소한 가정집 법당에서 첫 법회를 시작했다. 리모델링 기간 백 교무와 김 교무는 차속에서 숙식을 해결하며 “일원의 법종자를 피워 내리라”는 서원으로 열악한 개척의 역사를 승화시켰다.

김현오 교무는 “보스턴은 약속의 땅이다. 마이애미에서 2년간 불교학 공부를 하며 이곳 보스턴에서 달라이라마, 틱낫한·숭산스님의 선풍이 미국 청년들을 매료시킨 현장을 목도하게 됐다”며 “영성운동의 메카로서 교화 가능성이 큰 보스턴에 정연석 전 미주동부교구장의 제안과 백 교무의 자원과 협력이 있어 개척을 꿈꾸게 됐다”고 회고했다.

5일에는 백상원 교무의 기념상 제막과 추모음악회를 가졌으며, 백 교무의 옛 친구인 박녹자 피아니스트의 연주, 이정길 교무의 헌시와 강지혜 교도의 헌가, 배제훈 교도의 가곡, 유승식 하버드대 의과대학 교수의 ‘불생불멸과 뇌과학’ 특강으로 생애를 기렸다.

6일 봉불식에는 2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어려움과 역경을 이겨낸 치유의 힘을 상징하는 아프리카 힐링댄스 창시자 와이오마(Wyoma)의 식전공연과 한은경 교무의 축시, 이수연•이재원 교도의 성악과 부산국악원 신진원 단원의 축하공연, 그레고리 스타인시엑 작가의 조각 전시전이 개최됐다.

오도철 교정원장은 ‘활불이 되자’는 설법에서 “한량없는 지혜와 복락의 주인공이 되려면 서원•신심•공심•공부심•자비심을 길러야 한다”며 “이 다섯 가지 마음을 신앙과 수행의 원천으로 삼아 일원의 주인공이 되고, 보스턴교당이 지역민들의 보금자리가 되어 삶에 위안을 얻고 새 힘을 얻는 도량이 되도록 정진하자”고 심축했다.

이재원 교도의 법신불 찬송가
봉안문 낭독과 독경 
축사 Ven. Dr. Ilmee Kim/ Yale University 2
Ven. Geshe Tenley/ Kurukulla Buddhist Center. 티벳
축사 Ven. Man Hue/ FoGwang Buddhist Center. 타이완.
대한민국 박육현 보스턴 영사
Mark S. Sideris, Council President of Watertown. 의회 의장.
Mark S. Sideris, Council President of Watertown. 의회 의장.
오도철 교정원장의 설법
한은경 교무의 축시 

김한수 예일대 불교학 교수(일미스님)는 “17년 전 김현오 교무를 처음 만났을 때 교화와 공부를 병행하는 모습에 감탄했다”며 “신축봉불과 함께 수퍼우먼과 같은 수행자의 영적인 모습, 그리고 스승과 함께 삶에 깊이 공감한다”고 축사를 전했다.

티벳불교센터 게쉐 탠리(Geshe Tenley) 스님은 “보스턴교당과 함께하면서 불철주야 노력하는 모습에 경의를 표한다. 봉불식은 진실로 놀라운 일이다”고 환영의 인사를 전했다.

불교선센터 만웨(Man hue) 스님은 “이 봉불을 기연으로 참석한 모든 분들의 공부심과 자비심이 살아날 것이다. 또한 지금 이 순간 시방세계 모든 부처가 함께하고 그 광명이 함께할 것이다“고 대중과 함께 기도를 올렸다.

박육현 보스턴 총영사는 “한국의 민족종교인 원불교가 불과 수십 년 전에 미국에 진출했지만 모든 이들의 영성에 큰 힘이 될 것이라 믿는다”고 감사를 전했다. 이밖에도 마크 시더리스 워터타원 지역 의회의장이 축사를 전했다.

이날 종법사 표창은 임창륭•조준희 교도, 박정천•이성민 교도, 김창규•배인해 교도가 수상했으며, 성기윤 미주동부교구장 감사장은 정연석•오희선 교무, 신순진•이승연 교도, 김해심 한지전문가, 김인성 중개인, 김명근 건축사, 프랭크 다디노 변호사, 제이콥 핸델만 시공자, 김형한 조각가에게 수여됐다.

박제명 교무는 “설교와 법문사경, 요가와 염불 중심의 법회를 진행하며 현지인들이 일원상의 진리를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우리는 하나이며 우리는 완전하다(We are One, We are Whole)’는 염불로 정진하고 있다”며 이번 봉불식이 현지인교화의 생장점이 될 것임을 전했다.
 

신진원 소리꾼의 축하공연
신진원 소리꾼의 축하공연
 여래학년 교무들의 축가
 보스턴교당 교도들의 합창
peter podobry 기타리스트 공연
종법사 표창.
종법사 표창.
종법사 표창.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