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4-06 18:42 (월)
안세명 교무의 법문편지 43. ‘공들임의 진리’
안세명 교무의 법문편지 43. ‘공들임의 진리’
  • 안세명 기자
  • 승인 2019.12.13
  • 호수 196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익산성지 솔밭길을 걷습니다.
한걸음 한걸음이 모여 열 걸음이 되고,
열 걸음이 모여 백 걸음이 되며,
백 걸음이 모여 천 걸음이 되고,
천 걸음이 모여 만 걸음이 됩니다.

하루를 살면서
이렇게 명확한 진리를 확인하건만
공들이는 대로
되어지는 진리를 믿지 않고,
욕심에 끌리고
업장몸 따라 게으름을 부립니다.

우리는 지금 몇 생을 닦고 있을까요?

대산종사 말씀하십니다.

“공부하다가
사심잡념 난다고 걱정하지 마라.
산 사람이라야
산 마음 나는 것이니
그것 걱정할 것 없다.

번뇌가 보리菩提니
둘 아닌 줄 알고 
챙겨서 그 마음 돌리고
또 돌릴 때 부처가 된다.

가다가 마음이 가라앉으면
쉬었다가 하라.
그러면 그때부터
새 사람이고 새 출발이 된다.”

[2019년 12월13일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